북한에 자유를 허민희 부동산 클락스빌 부부가족 상담소 업소록 / 광고신청 내쉬빌 어울림 떡집 A1 여행사 | Travel 제니유 자동차보험 제인노 부동산 내쉬빌 한인 미용실 조이신 부동산 주택융자 전문 eBook : 디지탈 연애 eBook-하나님의 오류 북한에 자유를 허민희 부동산 클락스빌 부부가족 상담소 업소록 / 광고신청 내쉬빌 어울림 떡집 A1 여행사 | Travel 제니유 자동차보험 제인노 부동산 내쉬빌 한인 미용실 조이신 부동산 주택융자 전문 eBook : 디지탈 연애 eBook-하나님의 오류 북한에 자유를 허민희 부동산 클락스빌 부부가족 상담소 업소록 / 광고신청 내쉬빌 어울림 떡집 A1 여행사 | Travel 제니유 자동차보험 제인노 부동산 내쉬빌 한인 미용실 조이신 부동산 주택융자 전문 eBook : 디지탈 연애 eBook-하나님의 오류 북한에 자유를 허민희 부동산 클락스빌 부부가족 상담소 업소록 / 광고신청 내쉬빌 어울림 떡집 A1 여행사 | Travel 제니유 자동차보험 제인노 부동산 내쉬빌 한인 미용실 조이신 부동산 주택융자 전문 eBook : 디지탈 연애 eBook-하나님의 오류 



글쓰기 전 필독 사항 (사진크기: 700px 이하)  

  - 운영자 블로그 | Blog of Admin -


[수필] 소음을 들으며



소음을 들으며

 

옆가게가 오랫동안 좋은 이웃으로 있다가 얼마 전에 파산을 하여 문을 닫았다. 바로 어떤 전기회사가 이사를 들어오는지 공사를 시작했는데 소음이 말도 아니다. 바닥을 버핑으로 까내는 작업 같은데 우리 가게까지 소음이 고스란히 전달되어 어머니는 귀마개까지 하셨다.

 

거의 일주일간 소음 속에서 일을 하다가 결국 옆가게에 찾아 들어가 언제 끝나는지 물었더니 3 후에 끝난다고 한다. 언제 끝나는지 알고 나니 소음을 참는 수월해 졌다. 하루 종일 바닥을 깎아내는 소음을 들으며 일하다 보니 어느새 소음이 귀에 익숙해 지기 시작했다.

 

마치 소음이 배경음악이라도 되는듯 편안하게 들렸다. 소음을 일주일 넘게 계속 들으니 귀가 완전히 적응해 버린 것이다. 닥치면 한다는 말을 하곤 한다. 현재는 정말 힘들 같은 일이라도 막상 맞닥뜨리면 헤쳐 나간다는 것이다. 소음도 처음엔 귀마개를 정도로 참기가 힘들었다.

 

하지만 소음이 오히려 하는데 배경음악처럼 깔리니 하는데 전혀 방해가 되지 않았다. 일을 마치고 차에 타려는 옆가게에서 버핑을 돌렸던 일꾼이 손을 흔들며 미안하다고 한다. 나도 손을 흔들어 주었다. 무슨 일이든 반복하여 적응하게 된다면 세상 아무리 힘들어도 조금만 참다 보면 익숙해 지고 극복할 있지 않을까.

 

2023. 8. 24

 

0
0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captcha
자동등록방지 숫자입력






테네시, 가볼만한 곳더보기

Click the image



  • 1+내쉬빌 여행정보107
  • 1+낙스빌 초등학교 추천부탁드립101
  • 0+AP 한국어 개설에 서명합시280
  • 1+마라탕후루가 뭔지..358
  • 0+단발머리의 계절232
  • 0+멤피스 써니 미용실 휴가407
  • 운영자 블로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view
    공지 테네시 한인 네트워크 - 스폰서 목록 관리자 22-11-13 4,052
    공지 테네시 한인 업소록 등록 / 광고의뢰 관리자 21-03-15 3,832
    공지 글 작성 전에 꼭 보세요 +1 관리자 20-10-03 6,883
    54 창작시 아내와의 잠자리 대니삼촌 24-06-15 64
    53 창작시 반복에 대한 상념 Hot 대니삼촌 24-06-14 222
    52 시조 조카딸의 닭요리 대니삼촌 24-05-16 74
    51 수필 못 먹는 감 찔러나 본다 대니삼촌 24-05-13 66
    50 수필 근육맨 손님의 건망증 대니삼촌 24-05-09 93
    49 수필 배심원 자리에서 잘린 어머니 대니삼촌 24-04-11 129
    48 퐁당시 퐁당시 - 새로운 문학장르 대니삼촌 24-03-29 164
    47 창작시 AI 인생 대니삼촌 24-03-12 169
    46 수필 비싼 식당에서 온 가족이 대니삼촌 24-02-10 180
    45 창작시 음식에 대한 사유 대니삼촌 24-02-09 136
    44 창작시 51세 즈음에 대니삼촌 24-01-08 183
    43 창작시 춘천 반공회관 대니삼촌 24-01-05 379
    42 창작시 떡만두국 대니삼촌 24-01-01 199
    41 수필 토네이도와 어떤 손님 대니삼촌 23-12-12 299
    40 수필 아무도 신뢰하지 말라? 대니삼촌 23-11-17 234
    39 수필 그 손님의 씨니어 디스카운트 대니삼촌 23-11-15 215
    38 웹소설 오류 - 5: 어린 아들 대니삼촌 23-10-29 223
    37 웹소설 오류 - 4. 눈물의 기도 대니삼촌 23-10-07 226
    36 시조 꼬마 조카의 감사인사 대니삼촌 23-09-13 262
    35 창작시 거미의 패시브 인컴 대니삼촌 23-09-10 282






    미주 전지역 구인구직 정보
    본 게시판의 등록된 글들에 대한 모든 책임은
    등록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테네시 한인 네트워크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회사에서는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로그인 없이 글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