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 말씀 부탁합니다. (사진 - 1메가 이하만)

구세군 냄비 옆에서 시주 받던 스님...




구세군 냄비 옆에서 시주 받던 스님...

크리스마스 이브,추운 날씨에도 변함없이 구세군은 종을 딸랑이며 온정어린 손길을 기다리고 있었다.그때 스님이 지나가다가 그곳에 멈춰섰다.

바지랑을 주섬주섬 풀고 구세군 냄비 옆에 주저앉아 목탁을 두드리며 시주를 받기 시작했다.목탁소리와 종소리가 오묘하게(?) 울려 퍼지고, 구세군 사람들은 얼핏 당혹스러웠으나...
그저 계속 종을 흔들고 있었다.   소리와 목탁 소리~~~~

시간은 흐르고....
구경꾼들이 여기저기서 몰려들기 시작했다사람들의 심리란 이상한 것이다.기독교와 불교 꾼들이 모여 들어 양쪽에서 소리없는 호기심 응원전(?) 펼쳐진 것이다.

"이쪽 이겨라!"  "저쪽 이겨라!" 사람들은 응원의 (?)으로 쪽과 쪽에 돈을 넣기 시작했다. ... 그러면서 은근 슬쩍 어느 쪽에 돈이 모이나 보는 것이었다.
양측 진영(?) 경쟁적으로 기부금을 몰아넣었다. 말도 되게 돈은 쌓여갔다.
어이가 없었다.

한참 , 스님은 시주를 멈추고 주위를 힐끗 쳐다 보고는 돈을 세기 시작을 했다.뭉칫돈이 장난이 아니었다...
숨이 멎었다. 곧이어 스님은 짐을 이리저리 싸들고 돈을 덥석 집어 들었다.스님은 계면쩍은 씨익 웃으면서 시줏돈을 구세군 냄비에 털석 집어 넣고는 손을 탁탁 털며 "나무아비타불" 하면서 뒤도 돌아보고 어디론가 가버렸다.

소리없는 아우성은 순간, 멎었고...
쳐다보던 사람들은 모두, 허탈하기도 하고, 감격스럽기도, 마음으로 머리에 총을 맞은 듯한 표정이었다.
~~~~~~
해가 이렇게 좋은 일로 마무리되고, 시작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내가 옳으냐 네가 옳으냐는 중생의 편견에서 나옵니다.
예수님과 부처님 경지에서 진리는 하나입니다.

사랑과 나눔입니다.
불우한 이웃을 사랑하고
지금 내가 가진 것에 감사하고 내가 가진 것을 나누려는 마음입니다.

하느님과 부처님의 자비가 강물처럼 흐르는 행복한 하루 되시기를 소망합니다.^~^
  감사합니다.


출처: 내쉬빌 한인 커뮤니티 톡방

 


0
0



밑에 댓글 기능도 있습니다.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captcha
자동등록방지 숫자입력








중급 광고판
Space for Ad-03



Click to apply : (( Here ))



중급 광고판
Space for Ad-06



Click to apply : (( Here ))







자유토론 :: Talk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자유토론방 공지사항 : About Discussion 관리자 22-03-01 197
공지 글 올리기 전 보세요. / 사진 크기 줄이기 관리자 20-10-03 1,187
53 재물, 성공, 사랑 New 관리자 22-05-27 15
52 한인택시 문의 트롤인형 22-05-12 63
51 사주운세상담합니다 saju 22-04-18 57
50 채터누가 근처에 배드민턴 칠만한 곳 있을까요? 배드민턴 22-04-03 80
49 퍼온글) 자기확신을 키우는 방법 +1 averymom 22-03-12 220
48 진실 코리 22-03-07 126
47 자유토론방 공지사항 : About Discussion 관리자 22-03-01 197
46 위장은 차가운 것을 두려워한다. 내쉬빌톡방 22-02-20 122
45 코로나 자가진단 키트 판매처 관리자 22-02-09 148
44 알아두면 유용한 생활 팁 꿀팁 22-02-05 163
43 [스탠포드박사개발]영국 대표신문사 The SUN 에 소개된 pi coin 모바일 채굴앱 ssum 22-02-02 140
42 소원 이루는 방법 김정민 22-01-30 144
41 펄벅이 보고 감동한 한국의 농촌풍경 최향 22-01-18 137
40 마스크 추천 +1 미미 22-01-16 250
39 2022년 새해를 맞아 --내 사주에 내 운을 키우는 세가지 방법 +1 averymom 22-01-12 171
38 구세군 냄비 옆에서 시주 받던 스님... 관리자 21-12-31 317
37 신앙의 회의는 불신앙이 아닙니다 페북에서 21-12-25 280
36 삼순이를 아시나요? 미스터신 21-12-22 196
35 2022년 내쉬빌 한국학교 신입생 등록 관리자 21-12-04 303
34 테네시 주에 경화제 살만한 곳 있을까요? +4 성진 21-11-30 257







좋은 말씀 부탁합니다. (사진 - 1메가 이하만)